우즈(조승연), 미니 3집 무드 클립 공개.."상처·불안 폭발"


아티스트 우즈(WOODZ, 조승연)가 신보 분위기를 스포했다.

우즈는 지난 29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세 번째 미니 앨범 'ONLY LOVERS LEFT (온리 러버스 레프트)'의 무드 클립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고개를 젓고 있는 우즈의 얼굴을 클로즈업하며 시작한다. 곧이어 블라인드가 쳐진 창가에서 누군가를 엿보고 있는 듯한 우즈의 뒷모습이 그려졌다. 또 괴로움에 몸부림치는 모습과 어두운 방 안에서 손전등을 들고 불안한 모습을 보여주는 장면이 펼쳐졌고, 넓은 광야를 홀로 뛰어가던 우즈가 한자리에 멈춰선 채 마무리됐다.

우즈는 앞서 'ONLY LOVERS LEFT'의 타이틀곡 'WAITING (웨이팅)'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해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었다. 비극으로 끝나버린 러브스토리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곡 'WAITING'에 맞춰 상실감 가득한 표정 연기로 곡에 담긴 메시지를 일부 공개한 우즈는 이번 무드 클립에서도 상처와 불안함이 가득한 연기를 펼쳐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ONLY LOVERS LEFT'는 사랑이란 감정을 우즈만의 감성으로 풀어낸 앨범이다. 더블 타이틀곡 'WAITING'과 'Kiss of fire (키스 오브 파이어)'를 포함해 다채로운 6개의 곡이 수록됐다.

사랑의 시작부터 이별까지 한 편의 러스브토리를 연상케 하는 우즈의 세 번째 미니 앨범 'ONLY LOVERS LEFT'는 10월 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

<저작권자 ⓒ 제너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늘 기자 다른기사보기